‘카페 라이브 콘서트 D-1’ 동급생, “소중한 추억 만들고파”

0
201904261010589388.jpg

보컬그룹 동급생이 카페 라이브 콘서트를 하루 앞두고 있다.

동급생은 오는 27일 오후 7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카페 살롱 문보우에서 소규모 콘서트 ‘스프링 메이트(Spring Mate)’를 개최한다. 봄기운이 완연한 가운데 팬들의 설렘 가득한 감성을 음악으로 어루만지겠다는 각오다.

‘스프링 메이트’는 그간 동급생이 들려준 다양한 색깔의 매력을 만나보는 기회의 장이다. 동갑내기 세 친구가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하모니는 물론 멤버 개개인이 준비한 무대를 통해 ‘따로 또 같이’의 독특한 콘셉트의 공연을 선사한다.

특히 ‘스프링 메이트’는 카페에서 소규모 콘서트로 진행되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가까이에서 동급생과 소통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전망이다. 동급생 역시 이를 위해 막바지 공연 준비에 열정을 쏟고 있다.

HF뮤직컴퍼니는 "소규모 카페에서 진행되는 공연만의 포근한 느낌을 ‘스프링 메이트’를 통해 여러분에게 전달 드리고 싶다. 동급생과 한층 친해지고, 또 소중한 추억을 만드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동급생은 성정과 병민 그리고 재성으로 구성된 3인조 남성 보컬그룹이다. 각자의 개성과 매력이 듬뿍 담긴 목소리는 물론 세 사람이 함께한 하모니로 따스한 감성을 전달하겠다는 포부를 담아 그룹명을 정했다.

동급생은 지난 2017년 8월 ‘나의 별’로 데뷔해 ‘기적’, ‘Feel Good’ 등을 발표하며 음악 팬들을 만났다. 여기에 다양한 리메이크 싱글은 물론, 지난 1일에는 멤버 재성이 솔로 싱글 ‘괜찮은 남자니까’를 발표하고 다양한 음악방송에 출연하며 인사를 건넨 바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HF뮤직컴퍼니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