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역 1939’, 전유나-박시환 참여 ‘’2‘보다 좋을 순 없다’ 개최

0

201905091109423926.jpg

가평뮤직빌리지 ‘음악역 1939’가 가수 전유나와 박시환과 함께 음악과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가평뮤직빌리지 ‘음악역 1939’는 오는 18일 가평뮤직빌리지 음악역 1939 뮤직센터(M-STATION) 내 공연장 1939 뮤직홀에서 ‘제2회 음악역 1939 토크콘서트-‘2’보다 좋을 순 없다’를 개최한다.

이번 토크콘서트에는 ‘너를 사랑하고도’를 부른 호소력 짙은 목소리의 소유자 전유나와 봄날처럼 따뜻한 감성 발라더 박시환이 참여해 그들의 감성으로 채운 무대를 꾸미는 것은 물론 꿈을 이루기 위해 도전했고 실패도 했지만 그 과정에서 얻을 수 있었던 것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또한 1등이 아니어도 괜찮은 우리 인생과 2등에게 들어보는 인생 이야기를 관객과 함께 나누며 목표를 위해 달려갔던 과정을 관객들과 공유하고 함께 위로받는 시간을 가진다.

가평뮤직빌리지 ‘음악역 1939’는 1939년 개장했던 옛 가평역 폐선부지에 국내 최고 시설의 녹음 스튜디오, 공연장, 연습실, 게스트하우스 등 뮤지션들이 작업에 전념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고 다양한 음악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음악 복합 문화 공간이다.

송홍섭 대표는 "이번 토크콘서트에서 두 가수의 감성으로 채운 무대는 물론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니 자리에 참석해 함께 이야기를 공유하고 위로 받는 시간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며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제 2회 음악역 1939 토크콘서트-‘2’보다 좋을 순 없다’는 가평뮤직빌리지 공식 SNS를 통해 무료로 참가 신청할 수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