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벨업’ 성훈, 여심 저격 차도남 변신! 로코물 새 지평 연다

0

201905151147241956.jpg

배우 성훈이 드라마 ‘레벨업’을 통해 강렬한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분위기를 압도하는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다.

오는 7월 10일 방송 예정인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극본 김동규, 연출 김상우)은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성훈 분)와 부도 위기를 맞은 게임회사의 개발 실장 신연화(한보름 분)가 회사를 살리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성훈은 극 중 구조조정 전문 기업인 유성CRC의 본부장 안단테로 분해 좀처럼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포커페이스에 성공을 위해서 데이터에만 의존하는 기계적인 마인드의 소유자를 연기한다.

특히 그는 ‘레벨업’을 통해 이제까지와는 다른 까칠한 이미지를 보여주는 한편 여심을 저격하며 신(新)개념 로코물의 새 지평을 열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성훈은 말끔하게 넘긴 머리에 수트를 입으며 안단테의 캐릭터에 벌써부터 완벽하게 녹아들어 서늘한 눈빛과 냉랭한 표정으로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다.

또한 완벽한 수트 핏과 흐트러짐 없는 모습으로 프로페셔널한 ‘차도남(차가운 도시 남자)’ 이미지를 발산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레벨업’ 제작진은 "성훈은 자신만의 세계에서 살아온 안단테 그 자체를 연기하기 위해 날카로운 비주얼과 차가운 분위기까지 뿜어내며 완벽 변신했다"라고 전했다.

성훈이 회생율 100%의 성공 신화를 자랑하는 차가운 남자 안단테를 어떻게 연기해낼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