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그이’ 최성원, 능청-진지 오가는 ‘유쾌한 사랑꾼’ 완벽 변신

0

201905161519201498.jpg

배우 최성원이 코믹하지만 가슴 따뜻한 모습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최성원은 지난 15일 오후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 ‘절대 그이’ 1회에서 MIT 수석 출신이라는 천재적 인물이자 사랑의 힘을 통해 세상을 위로하고자 하는 유쾌발랄 사랑꾼 남보원 역으로 첫 선을 보였다.

극 중 최성원은 장난끼와 진지함 사이에서 적절히 균형 잡는 완급조절을 보이며 한 캐릭터에 두 가지 매력을 입체적으로 소화해냈다.

특히 남보원(최성원 분)은 연애 피규어 제로나인-0.9.(여진구 분)에게 "사랑은 퍼주는 게 다가 아니야. 주고받는 거지"라며 현실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는가 하면, 조촐하게나마 첫 돌 축하파티를 여는 등 친형 같은 모습을 선보였다.

피규어와 트레이너의 관계를 넘어서 친근하게 대화를 나누는 장면은 시청자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또한 그는 제로나인-0.9.에게 야한 영상을 틀어주는 능글맞은 모습을 보이다가도 "가서 잘 살아야 돼. 사랑 많이 주고, 또 많이 받으면서"라며 장난스러운 모습 뒤에 숨어 있던 진지한 면모를 드러냈다.

이처럼 최성원은 천재적인 스펙의 소유자지만 사랑 앞에서는 무장해제 되는 역할에 완벽 이입, 여진구(제로나인-0.9. 역)와의 브로맨스는 물론 슬픈 사연까지 간직한 천재 트레이너로서의 다채로운 매력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제로나인-0.9.를 맡을 고객이 다이애나(홍서영 분)임을 알게 된 남보원의 표정이 차갑게 변해 보는 이들마저 긴장하게 했다.

이후 그가 크로노스 헤븐을 탈출하며 앞으로의 스토리가 어떻게 변할지 그가 여진구를 위해 어떻게 행동할지 최성원이 연기할 남보원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처럼 최성원은 빠르게 전개되는 스토리 속에서 섬세한 감정선을 안정적으로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절대 그이’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