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누리, ‘닥터 탐정’ 캐스팅 확정! 청춘의 아픔 대변 예고

0

201905161541235126.jpg

배우 배누리가 위태롭고 아픈 청춘의 아픔을 대변한다.

16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측은 "배누리가 SBS ‘닥터 탐정’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SBS 드라마스페셜 ‘닥터 탐정'(극본 송윤희, 연출 박준우)은 사회부조리를 통쾌하게 해결하는 사회 고발 드라마로, 죽음이 자연의 농락이 아닌 인간의 농락이고 사후 치료가 아닌 사전 예방이 문제일 때 그 원인과 진실을 밝히기 위해 나서는 닥터 탐정의 이야기를 다룬다.

이 작품은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의 박준우 PD와 송윤희 작가의 첫 드라마 진출작이다.

극 중 배누리는 생계를 위해 미대 진학이라는 꿈을 포기하고 하청노동자로 살아가는 20대 파견 노동자 박혜미 역으로 분해 우리들 현실 속의 20대 청년을 대변할 뿐만 아니라 이후 벌어지는 사건의 주요 핵심 인물이 돼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릴 예정이다.

또한 ‘닥터 탐정’을 통해 대한민국 무소불위의 권력 앞에 제대로 된 저항 한 번 해보지 못하고 쓰러져간 청춘의 아픔을 대변한다.

배누리는 드라마 ‘드림하이’로 데뷔, 이후 다양한 캐릭터에 도전해왔다. 등장만으로도 극의 분위기와 몰입도를 끌어 올렸던 그가 ‘닥터 탐정’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특히 지난해 방송한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는 오민정 역으로 등장해 역대급 얄미움은 물론 뻔뻔한 모습을 100% 발휘하며 극의 몰입도를 올리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또 영화 ‘성난황소’에서는 납치부터 도망까지 눈을 뗄 수 없는 임팩트 있는 장면 속에 등장하며 첫 상업 영화 데뷔답지 않은 능숙함으로 스크린에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한편 ‘닥터 탐정’은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