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현장] 엄소영 “ ‘미스트롯’ 정미애·송가인·홍자의 톤+파워풀함+감성 닮고 싶어”

0
201905161625372421.jpg

신인 트로트 가수 엄소영이 ‘미스트롯’ 정미애, 송가인, 홍자를 닮고 싶다고 밝혔다.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엄소영의 데뷔 앨범 ‘좋니 좋아’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현장에서 엄소영은 최근 종영한 TV조선 ‘미스트롯’ 출연자에 대해 “정미애 씨의 톤을 닮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송가인 씨의 파워풀함과 홍자 씨의 감성적인 느낌을 닮고 싶다”고 말했다.

‘좋니 좋아’는 레트로 감성과 트렌디한 감성을 담은 앨범으로 ‘끙끙끙’, ‘잘살아요’, ‘좋니 좋아’ 등이 수록됐다.

한편 엄소영은 데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