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소녀’, 본격 유학기 돌입! 첫 댄스 과제에 눈물 예고

0

201905301717276467.jpg

‘유학소녀’의 다국적 소녀들이 본격적인 첫 번째 평가 과제 수행에 나선다.

30일 오후 방송하는 Mnet ‘유학소녀’에서는 팀A와 팀B로 나눠져 첫 K팝 댄스 과제를 수행하는 소녀들의 고군분투 미션기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본격적인 유학 시작과 함께 소녀들을 긴장케 할 댄스 과제가 공개된다. 그룹 여자친구의 안무를 창작한 안무가 박준희에게 K팝 안무 재해석 미션을 받은 소녀들은 서로 힘을 합쳐 안무를 창작하고 영상을 제작하며 열정을 불태운다.

탈락은 없지만 평가는 있는 ‘유학소녀’에서 소녀들은 자신의 역량을 백분 발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과제에 참여, 어려움 속에서도 서로 다독이고 의지를 다지며 완벽을 뛰어넘는 훈훈한 팀워크를 과시할 예정이다.

특히 2회 예고편 영상에서 눈물을 훔치는 소녀들의 모습이 공개돼 과제수행 중 소녀들에게 어떤 일이 닥쳤을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유학소녀’는 K팝을 사랑하는 세계 각국 소녀들이 보컬, 댄스를 비롯해 다양한 K컬처를 배우고 도전하며 성장해 나가는 좌충우돌 유학 버라이어티로, 소녀들의 톡톡 튀는 매력과 신선한 구성으로 글로벌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한편 ‘유학소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