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스페셜 앨범 ‘A Walk to Remember’로 세계 10개 지역 1위 차지

0

201905311318101740.jpg

걸그룹 소녀시대 윤아가 생일을 맞아 발표한 스페셜 앨범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30일 공개된 윤아의 스페셜 앨범 ‘A Walk to Remember(어 워크 투 리멤버)’는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에서 홍콩,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페루, 칠레 등 전 세계 10개 지역 1위에 올랐다.

더불어 이번 앨범은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등 국내 음반 차트에서도 일간 1위를 차지했으며,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을 비롯한 쿠거우뮤직 앨범 판매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해, 윤아의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여름밤(Summer Night)'(Feat. 스무살)과 팬송 ‘Promise(프로미스)’ 등 신곡 2곡은 물론, ‘덕수궁 돌담길의 봄'(Feat. 10cm), ‘바람이 불면(When The Wind Blows)’, ‘너에게 (To You)’ 등 그 동안 발표된 윤아의 솔로곡까지 총 5곡이 수록돼 있다.

한편 윤아는 개봉을 앞둔 영화 ‘엑시트’에서 여주인공 의주 역을 맡아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