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 시즌 2’ 곽정은, 냉철한 연애박사의 ‘공감 요정’ 변신

0

201906111406590966.jpg

연애 칼럼니스트 겸 방송인 곽정은이 공감 요정으로 변신한다.

11일 오후 방송하는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 2’에서는 매회 독한 조언으로 거칠 것 없는 매력을 보여줬던 프로 참견러들의 말문까지 틀어막은 안타까운 연애담이 공개된다.

사연 속 주인공은 매번 가벼운 연애만 전전하던 긴 방황을 끝내고 마침내 운명의 상대를 만나 결혼까지 결심하게 된다. 이제껏 만나왔던 수많은 여자들과는 다르게 자신을 안달 나게 만드는 마성의 매력을 지닌 여자친구에게 푹 빠졌다.

하지만 사랑에 빠져버린 사연남은 정체를 알 수 없는 불안한 감정에 사로잡혀 굳건할 줄 알았던 이 연애가 흔들린다. 뿐만 아니라 진정한 사랑이라고 믿었던 여자친구에게서는 충격적인 비밀이 발견돼 안방 참견러들을 경악케 할 예정이다.

특유의 냉철한 관찰력과 날카로운 분석력으로 ‘연애의 참견’의 공식 연애 박사인 곽정은은 사연을 보며 "어떡해"를 연발했다는 전언이다.

평소와 다른 그녀의 태도에 놀란 참견러들에게 곽정은은 "나 원래 마음 약해"라고 응수하며 사연에 이입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지며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한편 ‘연애의 참견 시즌 2’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