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영웅들의 귀환… “캡틴 오 마이 캡틴” 정정용 감독 헹가래

0
201906171758219154.jpg

17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우승 달성 공식 환영식에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정정용 감독에게 헹가래를 치고 있다. U-20 대표팀은 16일 새벽(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역전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