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18세 이하 유망주 중 ’11위’ 가치.. 몸값은?

0

201907011023380460.jpg

2019 FIFA U-20 월드컵에서 ‘골든볼’을 수상하며 한국의 준우승을 이끈 이강인(발렌시아)의 주가가 치솟고 있다.

유럽축구 통계 사이트 ‘트랜스퍼 마크트’는 가장 가치있는 재능을 가진 18세 이하 축구선수 20명을 선정했다.

이강인은 예상 이적료 1000만 유로(약 131억원)로 평가되며 11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월 750만 유로(약 98억5000만원)에서 5개월 만에 30억원이 넘게 오른 것이다.

U-20 월드컵에서 2골 4도움을 기록하며 맹활약한 이강인은 유럽 다수의 구단으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다.

스페인의 ‘수페르 데포르테’는 지난 30일 "발렌시아가 이강인에 대한 결정을 내렸다"면서 "마르셀리노 감독은 다음 시즌 이강인을 임대 보낼 것"이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발렌시아 1군에는 이강인을 위한 자리가 없다. 다른 팀에서 뛰며 성장하는 것이 구단과 선수를 위한 최선의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이강인의 임대 이적이 유력한 구단으로는 스페인의 레반테를 비롯해 그라나다, 오사수나 등이 꼽히고 있다.

#이강인 #몸값 #이적 #임대 #발렌시아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