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만수로’, 초보 구단주의 실수는? 마침내 공개된 선수들의 사연 보따리

0
201907051611232936.jpg

배우 김수로가 구단주로 있는 영국 축구 13부 리그 첼시 로버스 선수들의 사연이 공개된다.

5일 오후 방송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으라차차 만수로’ 3회에서는 ‘구단주’ 김수로와 운영진인 이시영, 카이, 박문성, 럭키 등이 선수단 가정 방문을 앞두고 긴장한 모습이 펼쳐진다.

공식적인 첫 만남을 앞두고 김수로는 선수들의 프로필을 확인하며 만반의 준비를 펼쳤다. 그는 한 선수의 프로필을 본 후 "내일이 생일이네?"라며 케이크를 주문하는 등 따뜻한 구단주의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훈훈했던 분위기는 금세 ‘경악’과 ‘폭소’로 바뀌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영국 문화를 몰랐던 김수로의 황당한 실수에 운영진 모두가 한참을 웃을 수밖에 없었다는 전언이다. 이미 주문한 케이크를 취소도 못 하고 난감해하는 ‘어설픈 구단주’ 김수로가 어떤 실수를 저질렀는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이날 방송에서는 시청자들을 궁금하게 했던 선수들의 일상이 공개된다. 당장 생계를 걱정해야 하는 상황에서도 강등 위기에 놓인 축구단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는 선수들의 열정과 어려움 속에서도 꿈을 키우게 된 진짜 사연은 무엇인지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김수로와 운영진들은 구단에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묻는 등 선수들과 함께 공감대와 지향점을 확인하며 남다른 의욕을 다졌다고 한다. 취미형 축구인들과는 목표부터가 다른 이들의 면면에 김수로와 운영진들이 깊은 감동을 받았다고 전해져, 어떤 이야기가 펼쳐졌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초보 구단주와 운영진이 앞으로 첼시 로버스에 어떤 변화의 바람을 일으킬지, 13부 리그 선수로 활약하는 이들의 정체는 무엇인지, 오늘(5일) 오후 9시 50분 방송하는 ‘으라차차 만수로’에서 공개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