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월드컵 2차 예선서 북한과 맞대결

0

201906112340055810.jpg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2022 카타르월드컵 2차 예선 조 추첨 결과 북한과 같은 조에 배정됐다.

17일(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아시아축구연맹(AFC) 하우스에서 열린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조 추첨에서 대한민국 대표팀(FIFA랭킹 37위)은 레바논(86위), 북한(122위), 투르크메니스탄(135위), 스리랑카(201위)와 함께 H조에 배정됐다.

가장 눈길이 가는 상대는 북한이다.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대한민국이 북한보다 앞선다는 평가가 주도적이지만 상대 전적은 북한에 7승 8무 1패로 무승부가 많다. 최근 8경기에서도 6무를 거둘만큼 승리를 따내기 어려운 상대다.

또 기대되는 점은 대한민국 대표팀이 평양 원정경기에 오를 수 있느냐다. 대한민국과 북한은 지난 2010 남아공월드컵 예선에서도 북한과 같은 조에 배정된 바 있다. 당시에는 남북관계가 경색돼 제3국인 중국 상하이에서 경기가 치러졌다. 다만 현재 남북관계가 호전된 만큼 북한 원정도 가능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북한을 제외한 나머지 국가들과 비교하더라도 객관적 전력으로 우리가 앞선다는 평이 지배적이다. H조 국가들 중 우리 다음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이 높은 레바논과의 상대전적에서도 9승 2무 1패로 압도적으로 우리가 앞선다.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은 오는 9월부터 내년 6월까지 진행되며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팀당 8경기씩 치른다. 최종예선에는 조 1위 8개국과 조 2위 국가들 중 상위 4개 국가가 진출한다.

한편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국가대표팀은 아랍에미리트(UAE),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와 같은 G조에서 최종 예선 진출권을 놓고 겨룬다.

#월드컵 #대한민국 #북한

hoxin@fnnews.com 정호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