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률 퀸’ 한지혜, ‘황금정원’으로 MBC 주말 안방극장 컴백

0
201907191404012808.jpg

배우 한지혜가 ‘황금정원’을 통해 MBC 주말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한지혜는 오는 20일 첫 방송하는 MBC 새 주말드라마 ‘황금정원’을 통해 약 1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한지혜는 드라마 ‘메이퀸’, ‘금 나와라 뚝딱!, ‘전설의 마녀’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화제를 일으키며 최고 시청률 20~30%를 달성, 당시 MBC 주말드라마의 황금기를 이끈 주역으로 손꼽혔다.

이후 3년 만에 복귀한 최근작 KBS2 ‘같이 살래요’에서는 최고 시청률 36.9%를 경신하며 다시 한번 ‘시청률 퀸’다운 자신의 진가를 증명했다.

그런 한지혜가 선택한 드라마 ‘황금정원’은 인생을 뿌리째 도둑맞은 여자 은동주의 인생 되찾기로, 진실을 숨기는 자와 쫓는 자의 아슬아슬한 인생 게임을 그릴 예정이다.

극 중 한지혜는 은동주 역으로 분해, 어려운 환경에도 굴하지 않고 밝고 씩씩하게 살아가는 무한긍정주의자로 변신한다. 주변을 사랑으로 따뜻하게 보듬는 ‘인간 등불’의 매력으로 힐링 에너지를 선사할 전망이다.

또한 자신의 미스터리한 과거와 마주한 뒤 자신의 진짜 삶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다년간 쌓아온 탄탄한 내공을 발휘해온 한지혜는 ‘황금정원’을 통해 색다른 연기 변신을 시도,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그간 단아하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데 이어 이번에는 밝고 명랑한 21세기형 캔디의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수수하지만 강인한 들꽃 야생화 같은 매력을 드러내며 한층 친근하고 편안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한지혜는 소속사 어썸이엔티를 통해 "무한긍정에너지의 소유자 ‘은동주’ 역할을 맡아 인사 드리게 됐다"며 "무더운 여름, 사이다처럼 시원하고 톡톡 튀는 재미를 선사할 ‘황금정원’ 첫 방송 많은 기대 바란다"라며 본방사수를 독려하는 인사를 전했다.

한편 ‘황금정원’은 한지혜를 비롯해 이상우, 오지은, 이태성 등이 출연하며, 오는 20일 오후 9시 5분 첫 방송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