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벨업’ 성훈, 뜻밖의 상황 속 등짝 스매싱! 이병준과 코믹 케미스트리 선사

0
201907231453063441.jpg

배우 성훈이 뜻밖의 억울한 상황에 휘말려 등짝 스매싱을 당한다.

오는 24일 방송하는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 5회에서는 신연화(한보름 분)를 구하기 위해 몸을 내던진 안단테(성훈 분)가 오히려 큰 오해를 받는 상황이 발생해 그녀의 아버지에게 등짝을 맞는 억울함을 겪는다.

앞서 안단테는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새로운 대표로 부임한 뒤 기획팀장인 신연화와 사사건건 충돌하며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를 발산했다. 하지만 두 사람이 함께 조이버스터의 신사옥을 보러 떠난 도중 신연화가 위험에 처하는 일이 발생, 안단테가 그녀를 구하려다 희생하며 두 사람의 관계가 새로운 국면을 맞을 것을 암시했다.

이런 가운데 24일 방송에서는 신연화의 집에서 옷을 갈아입는 안단테를 그녀의 아버지(이병준 분)가 발견, 눈앞에 펼쳐진 상황을 오해한 나머지 안단테에게 ‘등짝 스매싱’을 날린다고 전해졌다.

신연화의 아버지는 자초지종을 듣고 나서도 계속해서 그를 향한 공격을 멈추지 않으며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과연 억울한 상황 속에 놓인 두 사람이 어떻게 대처할지, 신연화의 아버지와 안단테가 만들게 되는 뜻밖의 코믹 케미스트리는 어떨지 호기심을 부르는 상황이다.

또한 등짝을 가격당한 안단테가 엄청난 고통을 호소,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는지 뜻밖의 반전이 드러날 예정으로, 본 방송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안단테가 신연화를 지키려다 난처한 상황까지 몰리게 된 사건의 전말은 24일 오후 11시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