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킴, ‘유열의 음악앨범’ 스페셜 시그널송 참여..늦여름 감성 저격

0
201908021522519852.jpg

가수 폴킴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과 컬래버레이션을 진행, 늦여름 감성을 저격한다.

2일 ‘유열의 음악앨범’ 측은 폴킴과 함께 한 스페셜 시그널송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약 50초 분량의 스페셜 시그널송 영상은 영화의 레트로 감성 가득한 화면, 설렘 가득한 미수(김고은 분)와 현우(정해인 분)의 달콤한 모습, 그리고 폴킴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조합을 이루며 예비 관객들의 로맨스 감성을 저격하고 있다.

폴킴은 이번 ‘유열의 음악앨범’ 스페셜 시그널송에 대해 "어떤 분들에게는 굉장한 추억이고 시간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것이다. 거기에 내 목소리가 더해진다는 게 의미가 남다르다"라고 언급하며 참여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 시대에 맞는 음악들이 나올 텐데 어떤 음악들이 나올 지 궁금하고, 영화를 보는 것 자체가 라디오를 듣는 것 같은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며 ‘유열의 음악앨범’이 전할 명곡들과 라디오 감성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와 현우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오는 28일 개봉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