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석-김영민, ‘사랑의 불시착’ 출연 확정! 강렬한 연기 변신 예고

0
201908081136330554.jpg

배우 오만석, 김영민이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을 확정지으며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8일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측은 오만석과 김영민의 출연 확정 소식을 전했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러브스토리 드라마다.

오만석은 극 중 인민무력부 보위국 소속 소좌 조철강 역으로 변신, 카리스마의 정석을 보여줄 예정이다. 앞서 전작들을 통해 ‘美친 연기력’을 선사했던 만큼, 그가 그려낼 무게감 있는 연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영민은 극 중 성실하고 우직한 정만복으로 분한다. 앞서 전작에서 광기 어린 목사를 연기하며 안방극장에 강렬한 눈도장을 찍었던 그가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정만복으로 180도 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이게 된다.

이처럼 각양각색의 매력을 자랑하는 오만석(조철강 역), 김영민(정만복 역)이 어떤 캐릭터를 선보일지, 또한 앞서 캐스팅된 현빈(리정혁 역), 손예진(윤세리 역), 서지혜(서단 역), 김정현(구승준 역)과는 어떻게 얽히고설킬지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사랑의 불시착’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 등 수많은 히트작을 배출한 박지은 작가와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장르를 불문하고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의 만남으로 시너지를 예고하고 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