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7회 부코페’, 박나래 개막식 MC 선정..세븐-UV 축하무대 예고

0
201908131511463416.jpg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 개막식에 국내 최정상 코미디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한다.

‘부코페’ 개막식은 오는 23일 오후 7시 부산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부코페’ 개막식에서는 100여 명의 국내 최정상 코미디언들과 국내 최정상 유튜브 크리에이터들까지 등장할 것을 예고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모은다.

특히 이번 개막식은 개그우먼 박나래가 MC를 맡게 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더욱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동안 꾸준히 ‘부코페’에 참여해 열혈 활동을 이어오던 박나래가 바쁜 와중에도 이번 축제에 참여해 농염한 입담을 선보인다.

또한 Tape Face의 마임쇼, 최현우와 전유성의 마술과 코미디의 컬래버레이션 무대 뿐만 아니라 Wok n Woll, 듀오 풀 하우스, 크로키키 브라더스의 공연이 갈라쇼로 10분씩 진행돼 여름 밤 유쾌한 웃음 바이러스를 퍼트릴 예정이다.

또한 오프닝 공연은 가수 세븐이 화려한 춤과 노래로 관객들의 흥을 돋울 예정이며, 가수 UV가 개막식의 클로징을 담당해 마지막까지 웃음을 선사할 계획이다.

한편 ‘부코페’는 23일을 시작으로 9월 1일까지 10일간 부산 센텀시티 내 공연장 및 부산 주요 외부공연장에서 진행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