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세인트반&제이콥, ‘우상적품격’ DJ 데뷔! 첫 방송 성공적

0
201908141508007169.jpg

그룹 VAV 멤버 세인트반과 제이콥이 라디오 DJ로 데뷔했다.

14일 소속사 A TEAM엔터테인먼트는 "세인트반, 제이콥이 tbs 중국어 라디오프로그램 ‘우상적품격’ DJ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세인트반과 제이콥은 지난 10일과 11일 ‘우상적품격’ 첫 방송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두 사람은 능통한 중국어 실력과 센스 있는 입담, 안정적인 진행 능력을 바탕으로 청취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세인트반과 제이콥은 소속사를 통해 "예전부터 라디오 DJ를 꼭 해보고 싶은 꿈을 갖고 있었는데 ‘우상적품격’으로 그 꿈을 이룰 수 있어 기쁘다. DJ로서 계속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릴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우상적품격’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후 6시 tbs FM(수도권 101.3MHz)을 통해 청취할 수 있다.

한편 VAV는 지난달 발매한 새 썸머 스페셜 싱글 ‘기브 미 모어(Give me more)’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오는 30일에는 말레이시아 AXIATA ARENA에서 열리는 K-POP 페스티벌 ‘WKND FEST 2019’에 참석하며, 9월 7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개최되는 단독 콘서트 ‘VAV 2019 MEET&LIVE in MANILA’를 앞두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