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나영희, 명품 연기 내공으로 안방극장 컴백 ‘기대 UP’

0
201908291758398463.jpg

배우 나영희가 깊이 있는 연기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나영희는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KBS2 새 주말연속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공명정대한 대법관이자 아들 앞에서는 한없이 사랑스러운 엄마 홍유라 역으로 변신한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로 올가을 안방극장에 행복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나영희는 극 중 구준휘(김재영 분)의 엄마이자 정도(正道)의 길을 걸으려고 하는 대법관 홍유라로 분한다. 그녀는 법대를 수석 졸업한 재벌가의 장녀이자 대한민국 상위 0.1%로 모든 걸 다 가진 인물을 그릴 예정이다. 그녀는 카리스마 넘치는 법조인으로서 정직하고 약자의 편에 서는 무게감 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특히 나영희는 겉으로는 완벽해 보이지만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한 비밀을 안고 있는 홍유라를 섬세하고 깊이 있는 연기로 그려낼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홍유라가 아들 앞에서 환하게 웃는 모습이 담겼다. 밖에서는 강직하고 품위 있는 판사인 그녀가 유일하게 아들 앞에서는 무장해제 되는 사랑스러운 엄마의 모습이 포착된 것.

나영희는 이번 드라마를 통해 강직한 판사의 모습과 두 아들을 향한 엄마의 사랑을 그릴 예정이어서 그녀가 보여 줄 극과 극 반전 모습 홍유라의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