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서울메이트3’ 완벽 컴백! 만족도 100% 베테랑 호스트

0
201909031052571594.jpg

개그맨 김준호가 ‘서울메이트3’로 돌아왔다.

김준호는 지난 2일 방송한 tvN ‘서울메이트3’에 컴백, 합류하자마자 시종일관 유쾌한 텐션을 터트리며 완벽한 웰컴쇼로 메이트들을 맞이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추억을 쌓기 위해 한국에 방문한 다국적 가족 차칼네를 맞이했다. 한국어를 못하는 차칼네 가족들과 소통하기 위한 벽 없는 김준호의 친화력은 막힘없는 소통을 해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앞서 그는 메이트를 위해 영어로 소통하고자 노력하는 다양한 모습을 통해서도 웃음을 터트리기도 했다. 특히 "아임 마이 에이지 포티 하우스", "홈 얼론 푸드 홈 얼론 알콜" 등 독특하지만 묘하게 알아들을 수 있는 영어 개그를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완벽한 접대를 위해 ‘웰컴 복장’으로 알라딘 코스튬을 선택하고 웰컴푸드와 웰컴쇼 준비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고심 끝에 그가 선보인 웰컴 푸드는 차가운 홍시로, 외국 친구들의 입맛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또한 웰컴쇼로 준비한 마술에서는 손으로 비둘기를 그리는 마술을 선보이고 장기자랑에서는 아장아장 걷는 펭귄이 갑작스레 돌발행동을 하는 상황을 유쾌하게 묘사했다.

여기서는 다소 준비가 완벽하지 않은 모습을 보였지만, 충분한 웃음을 선사하는 등 24년차 개그맨의 녹슬지 않은 개그감을 선보였다.

아르헨티나와 독일, 포르투갈 국민으로 구성된 다국적 가족 차칼네와 김준호는 다음 회차에서 제주도로 떠난다고 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처럼 녹슬지 않은 김준호의 개그감으로 준비된 완벽한 접대 이야기는 오는 9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하는 ‘서울메이트3’에서 확인할 수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