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로운, 작품 관한 애정 가득 소감 “좋은 메시지 줄 것”

0
201909041034226802.jpg

그룹 SF9 멤버 겸 배우 로운이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끌린 이유를 밝혔다.

오는 10월 2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로운은 극 중 비밀을 감춘 만화 속 캐릭터 13번 역을 맡아 김혜윤(은단오 역)과 로맨스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특히 그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화려한 비주얼뿐만 아니라 신비로운 캐릭터 13번의 다양한 매력을 자신만의 색깔로 보여줄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로운은 "’13번’은 섬세하고 예민하지만 한편으로는 귀여운 매력도 있는 입체적인 캐릭터다. 상황에 따라, 누구와 함께 있는지에 따라 다른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 내면에 여러 가지 모습이 공존하는 13번이 왠지 모르게 저와 닮았다고 생각했다"며 캐릭터에 이끌린 이유를 밝혔다.

또한 로운은 "우리 드라마의 힘은 메시지라고 생각한다. 살아가다 보면 가장 중요한 ‘나’ 자신을 놓치고 살아가는 경우가 많다. ‘나’를 잃어버리기 쉬운 세상에 살고 있는 우리에게 좋은 메시지를 줄 것"이라며 드라마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아울러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관전 포인트는 ‘예상치 못함’이라고 생각한다. 저 역시 비밀에 싸인 캐릭터 13번을 연기함으로써 예측 불가능한 매력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베일에 싸인 만화 속 캐릭터 13번이 로운을 만나 어떤 모습으로 재탄생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신입사관 구해령’ 후속으로 오는 10월 2일 오후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