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 시즌2’ 서장훈, 도 넘은 사연에 분노! ‘사랑꾼 오빠’도 화낸 사연은?

0

201909101647264539.jpg

‘연애의 참견 시즌2’ 서장훈의 분노가 안방극장까지 고스란히 전달된다.

10일 오후 방송하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 56회에서는 거침없는 남친의 남사친 때문에 평화롭던 연애에 위기를 맞이한 사연이 공개되며 참견러들의 속을 제대로 뒤집어놓을 예정이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남자친구와의 데이트를 방해하는 심상치 않은 남친의 오랜 친구 때문에 자존심까지 상해버린 한 여자의 사연이 찾아온다. 그의 절친은 남자친구에게 자꾸만 연락을 하는 것은 기본 어깨동무, 허리감기부터 두 눈을 의심케 한 외박까지 그녀가 싫어하는 짓만 골라해 이에 고민녀가 참견러들에게 SOS를 요청했다.

또한 남자친구 역시 이 연락을 거절하지 못하고 무리한 부탁까지도 모두 받아준다는 것이다.

이처럼 사랑하는 여자친구와의 사이마저 위태롭게 만들만큼 거침없는 그의 정체에 스튜디오 역시 발칵 뒤집었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눈뜨고는 못 볼 행태에 서장훈은 "저 중에 제일 이상한 건 허리감기예요"라며 도를 넘는 행동에 분노를 애써 억눌렀고, 이에 참견러들은 서장훈, 주우재에게 직접 사연 속 남자친구와 그의 절친 상황을 재연하게 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는 후문이다.

특히 김숙은 "이건 좀 이상하다"라는 솔직한 발언으로 안방 참견러들의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입 쎈 참견러들의 분노를 유발하며 열띤 참견과 논란을 불러일으킨 거침없는 그의 정체는 오늘(10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하는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 밝혀진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