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그룹, 시그널과 추석 특집 콜라보…‘오감만족 공연’

0

201909141249539698.jpg

신개념 개그문화 브랜드 윤소그룹이 추석을 맞아 신인 아이돌그룹 시그널과 손을 잡았다.

윤소그룹은 오는 15일 오후 3시 홍대 윤형빈소극장에서 신인 아이돌그룹 시그널과 함께 개그 공연 ‘관객과의 전쟁’을 꾸밀 예정이다. 

국내 코미디 공연 중 최다 관객 동원에 빛나는 ‘관객과의 전쟁’은 윤형빈 소극장의 대표 코미디 공연으로 윤형빈·김지호·신윤승·정찬민·개그아이돌 코쿤 등이 출연한다. 관객의, 관객에 의한, 관객을 위한 공연을 표방하며 개그·마술·콩트 등 다양한 볼거리와 관객과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식 개그로 구성돼 있다.

이날 ‘관객과의 전쟁’에 게스트로 참여하는 보이그룹 시그널(노영호·김기환·이규환·김복은)은 쇼박스 제이스타 소속으로 지난 8월 디지털 싱글 ‘The First Signal : Begins’를 발표하고, 아리랑TV ‘심플리 케이팝’ 무대로 데뷔했다. 또 MBC 뮤직 ‘쇼 챔피언’ 등 음악 방송 활동 및 쇼케이스로 실력을 입증하고, 전세계 K팝 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신인 4인조 보이그룹이다. 

시그널은 "한국 최고의 개그 공연장 윤형빈소극장에서 최고의 개그맨들과 한 무대에 오르게 돼서 영광이다"며 "시그널의 매력을 관객분들에게 많이 알리고 싶다"고 ‘관객과의 전쟁’에 오르게 된 소감을 전했다.

‘윤소그룹’의 수장 개그맨 윤형빈은 "추석을 맞아 신인 아이돌과의 컬래버레이션 공연이라는 신선한 시도를 하게 됐다"며 "시그널과 함께 눈과 귀가 즐겁고, 즐거움과 웃음으로 속까지 꽉 채우는 추석 특집 공연을 준비하고 있겠다. 관객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윤소그룹’은 ‘코미디와 문화의 접목 발전’을 목적으로 설립한 신개념 개그문화 브랜드다. 기존 극단 형태를 브랜드화 시켜 신인 개그맨을 육성하고 있으며 코미디와 다양한 분야와의 접목을 시도 하고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윤소그룹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