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골’ 손흥민, 토트넘 대승 견인.. MOM·최고 평점

0

201909150148330726.jpg

[파이낸셜뉴스] 시즌 1·2호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0 승리를 이끈 손흥민(27)이 경기 최우수선수(MOM)에 선정됐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 선발 출전해 시즌 1·2호골을 터뜨리며 맹활약했다.

손흥민은 전반 10분만에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의 침투패스를 받아 골망을 갈랐다.

이어 손흥민은 팀이 2-0으로 앞선 전반 23분, 세르쥬 오리에의 크로스를 왼발 발리슛으로 연결해 두번째 골을 터뜨렸다.

멀티골은 물론 나머지 2골에도 모두 관여하며 팀의 4-0 대승을 견인한 손흥민은 경기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양팀 선수를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인 9점을 부여했다.

영국 통계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으로부터는 9.4점이라는 가장 높은 평점을 받기도 했다.

12경기 무득점에 시달린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시즌 1·2호골을 동시에 만들어내며 그간의 갈증을 씻었다.

또, 유럽 무대 통산 득점을 118골로 늘리며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의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인 121골에 3골 차로 근접했다.

#손흥민 #MOM #멀티골 #토트넘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