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기자’, 2차 보도스틸 공개! 모두의 응원 부르는 진실 추적

0

201910011532089709.jpg

영화 ‘신문기자’가 올바른 저널리즘에 대해 돌아보게 만드는 시간을 선사한다.

1일 ‘신문기자’ 측은 2차 보도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신문기자’는 가짜 뉴스부터 댓글 조작까지, 국가가 감추려는 진실을 집요하게 쫓는 기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가짜 뉴스, 여론 조작 등 국내에서도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는 정부의 부당한 행위들을 담아 관심을 모은다.

이번에 공개된 ‘신문기자’ 2차 보도스틸에는 요시오카(심은경 분)와 스기하라(마츠자카 토리 분)가 진실 보도에 한 발자국 더 다가간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 모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이리저리 뛰며 온 신경을 집중하고 있다.

먼저 요시오카는 집, 카페, 사무실 등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자료 조사에 몰두하고 있느가 하면, 직접 발로 뛰는 취재에도 나서며 열중하고 있다.

하나로도 놓칠까 집중하는 그녀의 태도에서 반드시 진실을 밝히겠다는 강한 의지가 느껴진다.

이어 스기하라가 손에 전화기를 든 채 길 한가운데서 충격에 휩싸인 모습은 과연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요시오카와 스기하라가 함께 증거를 발견하고 비밀리에 요시오카가 소속돼 있는 사회부 선배에게 브리핑하는 모습은 과연 두 사람이 밝혀 낼 국가의 충격적인 진실은 무엇일지, 또한 이들을 향한 정부 기간의 외압에도 불구하고 진실보도에 성공할 수 있을지 ‘신문기자’를 향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한편 ‘신문기자’는 오는 17일 개봉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