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이병헌-하정우, 데뷔 이래 첫 연기 호흡! 역대급 연기 시너지 예고

0

201911071048054433.jpg

배우 이병헌과 하정우가 영화 ‘백두산’을 통해 데뷔 이래 첫 연기 호흡을 맞추며 역대급 연기 시너지를 발산할 예정이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국내와 할리우드, 현대극과 사극,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독보적 활약을 펼쳐온 이병헌과 무려 세 편의 천만 영화를 탄생시킨 하정우가 ‘백두산’에서 데뷔 이래 첫 호흡을 맞춘다.

진지함과 유머러스를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의 이병헌과 연기력과 흥행 파워 모두를 인정받은 하정우의 연기 호흡과 케미는 이번 작품에서 놓칠 수 없는 관람 포인트로 손꼽힌다.

특히 백두산 화산 폭발을 막기 위한 결정적 정보를 손에 쥔 북한 무력부 소속 일급 자원 리준평 역의 이병헌과 모두의 운명이 걸린 비밀 작전에 투입된 EOD 대위 조인창 역의 하정우는 매 작품 상대 배우와 완벽한 호흡을 맞췄던 만큼 ‘백두산’에서 팽팽한 긴장감과 완벽한 호흡을 오가는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병헌은 "굉장히 순발력이 있는 배우이고 호흡이 참 잘 맞았다", 하정우는 "서로의 합이 잘 맞았고 매 테이크 열정적으로 임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다"라며 호흡을 맞춘 상대 배우에 대한 소감을 전해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렇듯 믿고 보는 배우 이병헌과 하정우의 역대급 연기 시너지를 확인할 수 있는 ‘백두산’은 신선한 소재와 강렬한 볼거리로 올 연말 극장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백두산’은 오는 12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