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하루’ 이나은, “정말 뜻깊은 시간” 종영 소감

0

201911211041292803.jpg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여주다로 열연을 펼친 에이프릴 이나은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나은은 21일 소속사 DSP미디어를 통해 "저에게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정말 많은 경험을 할 수 있는 작품이었다"며 애틋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여주다로 다양한 감정선을 연기할 수 있어 행복했고, 항상 즐기며 촬영해 정말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그리고 여주다라는 캐릭터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제가 해나갈 다양한 활동들도 즐기면서 할 수 있는 에이프릴 이나은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나은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여주다라는 캐릭터로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화제의 웹드라마 ‘에이틴’에 이어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배우 반열에 확실히 올라섰다는 호평을 이끌어냈다. 이로써 ‘가수 에이프릴의 이나은’과 ‘배우 이나은’을 모두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대세’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이나은은 매주 일요일,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 MC로도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NCT 재현, 몬스타엑스 민혁과 함께 ‘남매 케미’를 뽐내며 대중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것. 그는 앞으로도 가수, 연기, 예능 등 다방면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DSP미디어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