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 양대혁, 류현경과 ‘환상 케미’ 열연

0

201911301402541753.jpg

배우 양대혁이 드라마 스페셜 ‘히든’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다.

양대혁은 지난 29일 방송한 KBS2 드라마 스페셜 ‘히든’에서 류현경(한주경 역)의 후배인 경장 송재호 역으로 출연했다.

양대혁이 연기한 송재호는 선배인 한주경 경사를 존경하고, 곁에서 도움을 주는 캐릭터. 그는 불같은 성격을 가진 선배 옆에서 이성적으로 증거를 찾아내곤 한다. 이런 송재호 역을 양대혁은 세심한 연기로 표현해냈다. 특히 류현경이 서동현(김건 역)을 쫓을 때, 옆에서 결정적인 증거를 찾아내는 등 서동현에 관한 힌트를 건네 드라마에 몰입도를 높였다는 평.

뿐만 아니라 류현경과 양대혁의 ‘선후배 케미스트리’ 역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사건을 차근차근 풀어나가는 둘의 모습이 극에 재미를 더했다는 것이다.

2019년 KBS 드라마 스페셜의 마지막 편인 ‘히든’은 범법 소년이었던 학생과 소년 범죄로 동료를 잃은 형사의 이야기로, 범법소년·촉법소년이라는 사법 시스템의 허점과 양면성을 살펴보는 드라마다.

한편,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소속 양대혁은 KBS2 ‘닥터 프리즈너’, JTBC ‘제3의 매력’, ‘미스티’,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KBS2 ‘히든’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