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이선희, WS엔터 전속계약 체결 “앞으로 보여줄 것 더 많은 배우”

0

201912021510129417.jpg

배우 이선희가 WS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도약을 예고했다.

소속사 WS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일 이선희 배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오랜 기간 무대 위에서 활약하며 쌓아온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공연은 물론,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친근하고 감칠맛 나는 연기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이선희 배우가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밝혔다.

2002년 연극 ‘오델로, 피는 나지만 죽지 않는다’로 데뷔한 이선희는 이후 ‘연극열전’, ‘가을 반딧불이’, ‘헤드락’ 등 다수의 무대에서 검증받은 실력을 통해 영화 ‘의뢰인’, ‘변호인’, ‘곡성’, ‘봉이 김선달’, ‘이장’, 드라마 ‘추리의 여왕’, ‘백일의 낭군님’ 등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다방면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자신만의 뚜렷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특히, 이선희는 최근 화제 속에 높은 시청률로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큰 사랑을 받은 ‘옹벤져스’ 중 귀여움을 담당하는 막내 백반집 사장 ‘정귀련’ 역을 맡아 사람냄새 물씬 풍기며 생동감 넘치는 열연으로 극의 희로애락을 실감 나게 표현해 작품의 완성도를 배가시키는 일등공신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WS엔터테인먼트는 “이선희는 깊이 있는 연기력만큼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가진 배우다. 또한 극작가로도 다채로운 활동을 하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갖춘 앞으로 보여줄 것이 더 많은 배우인 만큼 자신의 기량을 펼치며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선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WS엔터테인먼트는 공유림, 김서원, 김영아, 박영린, 손경원, 송유현, 지찬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