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제문 정소민, 영화 ‘아빠는 딸’ 캐스팅 확정..11월 크랭크인

0
201510231719077889.jpg

윤제문 정소민

윤제문 정소민이 영화 ‘아빠는 딸’에서 호흡을 맞춘다.

23일 오전 영화 ‘아빠는 딸’(영화사 김치 주식회사) 관계자 측은 “배우 윤제문과 정소민이 ‘아빠는 딸’ 캐스팅에 확정된 것이 맞다. 11월부터 촬영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이어 윤제문 정소민 소속사 측도 “영화 ‘아빠는 딸’ 촬영을 시작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아빠는 딸’은 아버지에게는 위로를, 딸들에게는 잊고 있던 아버지와의 추억을 통해 가슴에 숨겨두었던 추억을 되돌려주고자 하는 따뜻한 감동 이야기다. 아빠와 딸의 특별한 이야기를 그리며 서로의 사생활과 마음속까지 훔쳐보며 사랑을 되찾게 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한편 ‘아빠는 딸’은 김형협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11월에 크랭크인하고 내년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