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의자, 16일 ‘한강 둔치’ 발매…이별 감성

0

202001161403525512.jpg

[FN스타 백융희 기자] 듀오 빨간의자(보컬 수경, 피아노 강주은)가 신곡 ‘한강 둔치’를 발매하며 왕성한 활동을 시작했다.

빨간의자는 1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차가운 겨울 감성을 자극할 신곡 ‘한강 둔치’를 공개했다.

‘한강 둔치’는 연인과의 이별 후 그리운 감정을 담아낸 곡으로 이별을 했던 장소에서 당시 전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독백으로 풀어낸 발라드 곡이다.

특히 스트링 선율과 피아노 라인이 조화를 이뤄 이별 후 먹먹하고 쓸쓸한 감성을 증폭시켜 아련함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감성 장인’이라는 수식어를 가진 빨간의자는 누구라도 공감할 수 있는 일상 속 이야기를 빨간의자 만의 독특하면서도 솔직한 가사로 풀어내 듣는 이로 하여금 빠져들 수밖에 없는 감성을 노래하는 뮤지션이다.

보컬 수경은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승철, 멜로디 데이 등의 국내 유명 가수들의 앨범에 작사, 작곡으로 참여하는 등 대체 불가 뮤지션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다수의 드라마 OST 가창에 참여하는 등 왕성한 활동으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한강 둔치’를 시작으로 2020년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byh_star@fnnews.com 백융희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