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성준, ‘마담 앙트완’ 독특한 스토리로 ‘눈길’

0
201510261501537890.jpg

한예슬 성준

배우 한예슬과 성준이 JTBC ‘마담 앙트완’에 출연 확정돼 관심을 모은 가운데 ‘마담 앙트완’의 독특한 스토리가 눈길을 끈다.

한예슬은 극 중 사람의 마음을 읽어내는 ‘콜드리딩’(cold reading)에 탁월한 능력을 지닌 가짜 점쟁이 고혜림 역을 맡았다. 비운의 프랑스 왕비 마리왕트와네트와 영적으로 통한다는 마담 앙트완, 그러나 점괘는 모두 가짜다. 하지만 타고난 심리 파악의 달인이자 남다른 ‘촉’을 가진 예감 능력으로 사람들의 사연을 척척 꿰뚫어 보며 상처를 치유하는 신기한 능력을 가졌다.

성준은 최수현 역을 맡았다. 최수현은 할리우드 스타들 사이에서 ‘소울닥터’(Soul Doctor)라 불리는 최고의 심리치료사이며, 한 눈에 상대방의 콤플렉스나 상처를 파헤치는 냉정한 심리분석의 달인으로 달콤한 미소 뒤에 날카로운 칼날이 숨겨져 있는 이중 매력의 소유자다.

이에 누리꾼들은 "한예슬 성준, 완전 기대된다", "한예슬 성준, 달달 케미 될듯", "한예슬 성준, 빨리 보고싶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