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벨기에 16강전서 아쉬운 패배…8강 진출 무산

0
201510291240388316.jpg

한국 벨기에

한국 벨기에 16강전에서 한국이 0-2로 패배했다.

29일(한국시각) 오전 칠레 라 세레나 라포르타다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15 FIFA U-17 월드컵 16강전에서 한국 청소년 축구 대표팀은 벨기에에 0-2로 패했다.

전반 11분 요른 반 캄프에게 선취골을 내주며 불안한 출발을 한 한국은 이후 동점골 기회를 노렸지만 만회하지 못하고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 돌입한 한국은 더욱 거세게 벨기에를 몰아붙였다. 하지만 후반 22분 마티아스 베레트에게 추가골을 허용하고 말았다.

하지만 한국은 바로 절호의 추격 기회를 잡았다. 후반 24분 오세훈이 페널티킥을 얻어내며, 만회골 찬스를 얻었다.

게다가 벨기에 중앙 수비수 로랑 르무앙이 이 반칙으로 인해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 당하며, 한국의 분위기로 넘어오는 듯 했다.

페널티킥 키커로 나선 이승우는 침착하게 골대 오른쪽으로 낮게 슛을 날렸지만 벨기에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며, 아쉬운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이후 한국은 벨기에의 골문 열기 위해, 세찬 공격을 퍼부었지만 결국 0-2 패배로 경기는 끝나고 말았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