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리즈 5차전] 두산, 3회말 7-0 앞서…‘14년 만에 우승할까’

0
201510311516417400.jpg

한국시리즈 5차전

한국시리즈 삼성과 두산의 5차전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두산이 7-0으로 삼성을 앞서고 있다.

31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5 KBO 리그 한국시리즈 5차전이 열렸다.

이날 1회말 2사 1,2루에서 두산 양의지가 선제 2타점 2루타를 쳤다. 이로써 두산은 1회부터 2점을 챙기며 삼성을 앞서갔다.

이어지는 3회말 두산 고영민이 마운드에 섰다. 고영민은 3회말 2사 만루에서 2타점 안타를 치며 2점을 챙겼다. 이어 마운드에 선 김재호가 적시타를 터트리며 경기는 6-0으로 앞섰다.

또한 고영민의 주루 플레이로 두산은 순식간에 7-0으로 우승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갔다.

하편, 두산은 우승까지 단 1승만을 남기고, 유희관을 선발로 내세웠다.

/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