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5백평 집 공개하며 “중산층 수준” 내부 모습은?

0
201511031956013996.jpg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대표로 출연한 야세르가 500평대 집을 공개했다.

지난 2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온 야세르 칼리파가 일일 비정상 대표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야세르는 "집 크기가 어떻게 되냐?“는 질문에 “우리집은 500평이다”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야세르는 “500평 안에 정원이 있고, 주차도 할 수 있으며 동물도 키울 수 있게 돼 있다”면서 집의 전경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특히 야세르는 ”원래 사우디에 거실이 많다. 우리 집에는 거실이 네 개 있다. 차 마실 때 거실, 영화 볼 때 거실 등등"이고 설명해 MC들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해 네티즌들은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우리 나라에선 최상층"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부럽다" "비정상회담 사우디아라비아, 대박이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