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의 사랑’ 2회만에 러브라인 ‘흥미진진’

0

321305_89901_591.png

아침드라마 ‘이브의 사랑’에 관심이 모아진다.

19일 오전 방송된 MBC 아침드라마 ‘이브의 사랑’(연출 이계준|극본 고은경) 2회에서는 진송아(윤세아 분)와 구강모(이재황 분)의 우연하게 만나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진송아는 구강모와 술집에서 우연히 마주쳤고 “왜 전화 안받느냐”고 물었다.

이에 구강모는 “나 쫓아다니는 애들 중에 한명인줄 알았다”고 말했고 진송아는 “관둬라”라고 쏘아댔다.

구강모는 “예상대로 솔직한 여자라 마음에 든다. 운동화는 다음에 받기로 하고 난 바빠서 이만”이라고 말한 뒤 자리를 피했다.

구강모의 뒷모습을 바라보며 진송아는 “저런 황당한 남자가 다 있느냐”라며 토로했다.

한편 ‘이브의 사랑’은 친구의 배신으로 모든 것을 빼앗긴 진송아(윤세아 분)가 역경을 이겨내고 잃어버린 것을 되찾는 고난 운명 극복기를 그린 작품으로 매주 월~금요일 오전 7시50분에 방송된다.

onnews@fnnews.com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