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프리티 랩스타2 트루디, 예지 꺾고 파이널 진출 ‘티파니와 환상의 무대 선보여’

0
201511140715018332.jpg

언프리티 랩스타2 트루디

언프리티 랩스타2 트루디가 파이널에 진출했다.

13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 랩스타2’ 10회에서는 세미파이널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세미파이널 무대를 펼친 예지와 트루디는 각자 자신의 무대에 자신있는 모습을 보였다.

세미파이널 무대에 오르기 전 예지는 무명 아이돌로 막막했던 생활을 고백하며 "’언프리티 랩스타2’에 출연할 때도 많은 게 달라질 거란 생각은 안 했다. 이렇게까지 큰 관심을 가져주실 거라곤 생각도 못해서 너무 감사 드린다"고 밝혔다.

예지와 맞붙은 트루디는 "힙합 문화를 사랑하는 만큼 더 잘하고 싶었다. 이번 세미 파이널 무대는 저를 향한 비난, 안 좋은 시선들에 대한 대답이 될 것"이라고 의지를 드러냈다.

트루디는 ‘루디부기’란 곡으로 소녀시대 티파니와 함께 무대를 꾸몄다. 티파니의 달달한 목소리와 트루디는 명불허전 랩으로 "자존심과 같은 무대"다운 신나는 무대를 선보였다.

대결 결과 트루디는 사전 선호도 조사에서 압도적인 표를 받은 예지를 꺾고 파이널에 진출했다.

이로써 파이널 무대에 진출하게 된 트루디, 수아, 효린, 키디비 4명의 래퍼가 정해졌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