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7 신예영, 또다시 불거진 ‘악마의 편집’ 과거 가수 가인 사건 재조명

0
201511162021381124.jpg

슈퍼스타K7 신예영

슈퍼스타K7 신예영의 Mnet 악마의 편집 폭로가 화제인 가운데 과거 가수 가인이 당한 악마의 편집도 눈길을 끌고 있다.

가인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분명 합격이라고 했는데 왜 불합격입니다로 나갔을까. 미워하지마세요. 저 진짜 그렇게 얘기 안 했어요. 진짜예요. 언젠가는 한번쯤 오리라 생각했음. 안녕? 반가워!!”라는 글과 함께 등을 돌리고 있는 자신의 뒷모습을 공개했다.

당시 가인은 ‘슈퍼스타K7’ 3화에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가했으나 참가자 임예송에게 “비염 느낌”이라며 석연치않은 이유로 불합격을 준 것으로 나와 논란의 대상이 됐다.

가인의 지적에 대해 슈퍼스타K7 제작진은 “여러 피디들이 촬영 편집한 개별 편집본을 취합하여 편집하는 과정에서 편집오류가 있었다”며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재발하는 일 없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예영은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슈퍼스타K7 제작진들이 의도적으로 자신을 대상으로 악마의 편집을 했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슈퍼스타K7 신예영에 대해 네티즌들은 "슈퍼스타K7 신예영, 대박" "슈퍼스타K7 신예영, 그랬구나" "슈퍼스타K7 신예영, 좋네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