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최시원, 입대 앞두고 깜짝 전화 연결…“잘 다녀오겠다”

0
201511191422492879.jpg

라디오스타 최시원, 라디오스타 최시원, 라디오스타 최시원, 라디오스타 최시원

라디오스타 최시원이 입대 인사를 전했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대국민에게 고하는 미안합니다’ 특집으로 꾸며져 김상혁, 미나, 이상훈, 이민웅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훈은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에 출연했던 일화를 털어놓으며 최시원과의 친분을 과시, 즉석에서 그와 전화연결을 시도했다.

이상훈은 "시원 씨가 섭외가 안 돼 내가 나왔다"고 말했고 최시원은 "방송이라고 어색한 경향이 없지 않아 있다"고 자신의 유행어로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최시원은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해달라는 요청에 "많이 추워지고 있는데 건강 유의하시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며 "잘 다녀오겠다"고 전했다.

한편 최시원은 오는 19일 최강창민과 함께 입대해 의경으로 군복무를 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