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미국에 4회초 현재 7-0.. 박병호 스리런

0

2.jpg

한국이 미국전에서 박병호의 스리런 홈런이 터져 경기를 쉽게 풀어가게 됐다.

한국은 21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5 WBSC 프리미어 12’ 미국과의 경기에서 4회초 현재 7-0으로 앞서고 있다.

한국의 출발은 순조로웠다. 1회초 선두타자 정근우가 안타를 치고 나가 도루에 성공한 뒤 이용규의 2루타가 터지면서 선제 득점을 올렸다. 이후 김현수의 땅볼 아웃이 나온 뒤 이대호의 볼넷과 박병호의 몸에 맞는 볼로 순식간에 1사 만루가 됐다. 하지만 손아섭의 병살타가 나와 추가 득점에는 실패했다.

1회말 선발투수 김광현은 2번 타자 소토에게 안타를 내주긴 했으나 실점 없이 이닝을 깔끔히 마무리지었다. 구속이 다소 나오지 않는 양상이었지만 삼진을 하나 잡아내는 등 선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국은 2회초 황재균이 안타를 치고 나간 뒤 도루에 성공해 1사 2루 상황을 맞았으나 기회를 살리진 못했다. 김광현은 2회말에 삼진 하나를 곁들이며 삼자범퇴로 미국 타선을 꽁꽁 묶었다.

한국은 3회초 선두타자 이용규가 볼넷으로 나간 뒤 김현수의 2루타가 터지면서 2-0으로 달아났다. 미국은 선발투수 세고비아를 빼고 파운더스를 투입해서 불을 끄는 데 성공했다. 김광현은 3회말 2아웃을 잡고 연속 2안타를 맞았으나 삼진을 잡아내며 위기를 넘겼다.

한국은 4회초 1사 상황에서 김재호, 정근우의 연속 안타가 나온 뒤 이용규의 사구가 나오면서 만루 기회를 맞았다. 이 상황에서 김현수의 2루타가 터지면서 2점을 추가했다. 이후 박병호가 좌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스리런 홈런을 날리면서 한국은 7-0으로 달아났다.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