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금사월 시청률, 유재석 등장으로 ‘껑충’…미친존재감 발휘

0
201511231008215841.jpg

내딸 금사월 시청률, 내딸 금사월 시청률, 내딸 금사월 시청률, 내딸 금사월 시청률

유재석의 카메오 출연과 함께 내딸 금사월 시청률이 상승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개그맨 유재석의 카메오 출연으로 시청률이 껑충 뛰었다. 2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 측에 따르면 ‘내딸 금사월’은 전국 시청률 26.7%를 기록했다.

이는 하루 전 방송된 ‘내딸 금사월’이 기록한 23.9%에서 2.8%P 상승한 수치.

이날 유재석은 1인2역을 소화했다. 극중 신득예(전인화 분)의 수행비서와 천재 화가로 등장하며 예상치 못한 재미를 안겼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애인있어요’는 7.6%, KBS2에 특별 편성된 영화 ‘허삼관’은 7.3%를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