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서인국 ‘멸망’ OST 이벤트 눈길

0

202105040811455978.jpg

[파이낸셜뉴스]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가 이색 이벤트로 눈길을 모은다.

박보영, 서인국 주연의 ‘멸망’ OST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멸망’의 OST 제작사 뮤직앤뉴는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어느 날 멸망 OST로 OO이 들어왔다’ 이벤트를 공개했다.

해당 이벤트는 초월적 존재의 신, 주인공 ‘멸망’에게 내가 좋아하는 아티스트가 OST를 부를 수 있도록 소원을 빌어 가창자를 맞히는 이벤트로 대중들의 궁금증과 추리력을 자극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이벤트는 오는 9일까지 진행되며 정답을 맞힌 사람 중 추첨을 통해 다양한 드라마 굿즈를 경품으로 증정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뮤직앤뉴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뮤직앤뉴는 임메아리 작가의 전작 드라마 ‘뷰티인사이드’의 OST 제작을 맡은 바 있다. 전작에서 시너지 효과를 보인 임메아리 작가와 뮤직앤뉴의 재회 소식이 전해지자 드라마 팬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태양의 후예’, ‘뷰티인사이드’, ‘보좌관’ 등 명품 드라마 OST 제작사로 자리매김한 ‘OST 맛집’ 뮤직앤뉴가 “음원 강자 대세 아티스트를 대거 포진한 라인업”이라고 언급한 만큼, 드라마 ‘멸망’의 화끈한 OST 라인업에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첫 방송을 앞둔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사라지는 모든 것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 분)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박보영 분)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이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오는 10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