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바이벌’ 황보라-김지민, 썰 공개 전부터 ‘눈물’ 흘린 이유는?

0

202106101004295724.jpg

‘썰바이벌’이 ‘나를 울린 인연’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썰을 소환한다.

오늘(10일) 밤 8시 30분 방송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썰바이벌’은 가수 황치열이 게스트로 출연해 ‘나를 울린 인연’이라는 주제로 신개념 토크쇼를 펼친다.

이날 ‘썰바이벌’은 ‘운명’, ‘마지막’, ‘봄바람’, ‘반반’, ‘비혼’ 등 5개의 키워드 썰을 소개, 토너먼트 방식으로 하나의 레전 썰을 선정한다.

게스트로 출연한 황치열은 ‘날 울린 인연’이라는 주제에 걸맞게 자신에게 찾아온 운명같은 인연 세가지를 공개한다. ‘가수 황치열’을 현재의 자리에 있게 만들어 준 세가지 인연은 과연 무엇이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를 이상형이라 밝힌 바 있는 황치열은 "이상형이라기 보다는 존경의 대상"이라면서도 "김연아 씨 같은 분이 대시 한다면"이라는 물음에 ‘찐’으로 행복한 웃음을 지어 3MC의 놀림을 받았다.

또 황치열이 ‘황크루지’ 별명을 얻은 사연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에 황치열은 "내 것을 살 때는 아깝지만 주변 분들, 도와주신 분들에게 뭘 사주고 같이 밥 먹는 것은 하나도 아깝지 않다"고 적극적으로 해명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썰을 시작하기도 전에 황보라와 김지민을 울린 가슴 먹먹한 썰이 등장할 예정이다. ‘봄바람’과 함께 떠난 엄마에 대한 이야기를 들은 3MC와 황치열은 자신들의 사연을 풀어내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썰바이벌’은 시청자가 직접 보낸 다양한 ‘썰(실제 경험담)’을 소개, 매주 최고의 레전드 사연을 뽑는 신개념 토크쇼다. 상상초월 ‘나를 울린 인연’ 썰이 함께하는 이번 ‘썰바이벌’은 오늘(10일) 밤 8시 30분 KBS Joy에서 방송한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KBS Joy ‘썰바이벌’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