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유아 “소속사 이사해도 따라오는 귀신 있어”

0

202107221032122382.jpg

[파이낸셜뉴스]  오늘밤(22일) 방송 되는 MBC ‘심야괴담회’에 오마이걸 유이가 출연해 귀신 목격담을 전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심야괴담회’의 문을 두드린 스페셜 ‘괴스트’는 음원 차트 올킬부터 예능 활동까지 못하는 게 없는 대세 만능돌 ‘오마이걸 유아’이다.

유아는 본인이 먼저 제작진에게 출연 의사를 밝혔다며 “제가 먼저 나가고 싶다고 대표님께 부탁한 프로그램은 처음”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부모님도 애청자라며 “엄마가 먼저 여기 나갔으면 좋겠다고 얘기하더라”며 “엄마 아빠 보고 있지? 나 왔어~”라고 즉석 영상편지도 덧붙였다. 

특히 선배 그룹 ‘B1A4’부터 후배 그룹 ‘온앤오프’까지 WM엔터테인먼트 소속이라면 모르는 사람이 없다는 섬뜩한 회사 직원(?) 이야기를 공개했다. 그 직원(?)의 정체는 다름 아닌 소속사 내에 상주한다는 귀신! 방배동에서 회사를 설립한 순간부터 망원동으로 이사할 때까지 끈질기게 따라와 매번 멤버들을 놀래킨다고 전했다.

 멤버인 미미가 소속사에서 겪은 소름 돋는 경험담도 들려준다. 데뷔 전 연습실에 혼자 남아 늦게까지 연습을 하고 있었던 미미가 문득 고개를 들어 거울을 본 순간 큰 충격에 빠졌는데, 분명 잠겨있던 문에서 낯선 팔이 불쑥 튀어나왔다는 것이다. 미미를 노렸던 낯선 팔의 정체는 이날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