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여친클럽’ 송지효, 몸 사리지 않는 연기 투혼… 점찍고 기생 분장까지?

0
201505091212163039.jpg

‘구여친클럽’ 송지효

‘구여친클럽’ 송지효가 첫방송부터 매력을 발산하며 이목을 끌고 있다.

송지효는 8일 방송된 tvN ‘구여친클럽’에서 몸 사리지 않는 잠입액션연기에 이어 담 넘기와 만취연기까지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송지효가 분한 김수진은 자신이 제작하는 영화에 배우를 섭외하기 위해 기생분장을 한 채 촬영장에 몰래 들어갔다. 이어 캐스팅에 성공한 뒤 환호와 함께 칼을 맞고 쓰러져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송지효는 다른 제작사와 계약해버린 작가를 되찾기 위해 작가의 집 담을 몰래 기어오르거나 만취해 오열하는 연기를 선보이기도 했다.

첫 방송부터 화제를 모은 tvN 금토드라마 ‘구여친클럽’은 매주 금토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