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광희, 김수미 “장동민 자진 사퇴, 이 XX야 좋냐?” 돌직구에 당황

0

201505101345431439.jpg

무도 광희

무도 광희가 방송을 통해 장동민과 재회했다.

8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김수미와 일일매니저로 분한 장동민이 광희와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장동민과 광희 모두 ‘식스맨’ 후보였지만 장동민은 막말 논란으로 자진하차했다.

이날 장동민은 "황광희씨, ‘무도(무한도전)’에서 잘보고 있습니다"라고 언급, 광희가 "아직 발표나기 전이잖아요. 왜그러세요 정말, 선배님"이라고 말했다.

이내 김수미는 광희에게 "너는 얘가 자진 사퇴해서 좋겠다, 이 XX야. 좋냐?"고 특유의 19금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무한도전’에서는 정규멤버로 합류한 광희 첫 방송분이 전파를 탔다.

무도 광희는 제 6의 멤버로 정식 합류에 앞서 혹독한 신고식을 접해야 했다.

무도 광희는 제작진이 준비한 1위 시위 몰래카메라에 이어 ‘몸개그’ 아이템인 빨래집게 꽂기, 깔창 따귀 등 혹독한 신고식을 치르며 무한도전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