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광희, 몰래카메라에 발 동동…여탕 납입하고 “어머 어머!”

0

201505101554238159.jpg

무도 광희

무도 광희가 몰래카메라로 혼비백산 했다.

무도 광희가 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신고식 마지막 코스로 몰래 카메라를 당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무도에 첫 입성한 광희는 무도의 필수 코스인 몰래카메라 미션에 맞닥드렸다.

멤버들은 목욕탕으로 이동해 ‘남탕’이라고 쓰인 곳으로 들어갔다가 수 많은 여성들의 비명을 들었다. 8년 전 했던 몰래 카메라와 똑 같은 코스였지만, 멤버들은 모두 똑 같이 걸려들었다.

마지막으로 목욕탕에 도착한 광희는 다른 멤버들과 똑 같이 몰래 카메라를 당해 발을 동동 구르며 밖으로 뛰쳐나왔다. ‘어머, 어머’라고 반복하며 당황하는 그의 모습이 순도 100%의 리액션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