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비수사’ 유해진 “그동안 김윤석에게 일방적으로 당했다”

0

201505131201192291.jpg

배우 유해진이 김윤석과 네 번째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3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극비수사'(감독 곽경택) 제작보고회에는 곽경택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윤석, 유해진 등이 참석했다.

유해진은 이날 현장에서 "그동안은 작품 안에서 김윤석 형에게 일방적으로 당하기만 했고, 긴 시간을 함께하지 못했다. 이번에는 긴 시간을 상대역으로 함께 해나간다"며 "격렬한 감정 신을 찍을 때 다른 분들이었으면 내가 불편하고 긴장했을 것 같은데, 형과 함께 해온 시간들이 있는데다가 편안하게 해줘서 되게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유해진은 극 중 남다른 사주풀이로 아이가 살아있음을 확신한 도사 김중산 역을 맡았다. 김중산은 오로지 한 길만을 걸어오며 진정한 ‘도’의 가치를 추구하는 도사다.

한편 ‘극비수사’는 1978년 대한민국이 떠들썩했던 사건, 사주로 유괴된 아이를 찾은 형사와 도사의 33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6월 개봉 예정.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